부산항 신규부두 자동화에 설 자리 없어지는 하역 장비 운전인력 > 물류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 포워더케이알은?   물류기업과 물류인들이 함께 소통하는 공간입니다.
포워더케이알 오픈채팅


07월 명예의 전당 후보 [더보기]
  • 1Dr.No™24,560
  • 2정재환 관세사무소23,000
  • 3대주관세사무소22,000
  • 4푸른해9,560
  • 5포딩남7,650
  • 6주트뵈7,100
  • 7윌리엄강6,800
  • 8약한남자6,600
  • 9물류왕초보5,500
  • 10부산갈매기4,910
이달의 마이포인트 : 0
물류뉴스

부산항 신규부두 자동화에 설 자리 없어지는 하역 장비 운전인력

페이지 정보

신고

본문

재개발·통합으로 줄어들 북항 인력 재교육 시설·장비 확충 필요  


PCM20190624000002051_P2_20190712070613541.jpg?type=w430

독일 AMP터미널의 원격 조종 방식 안벽 크레인[부산항만공사 제공] 



(부산=연합뉴스) 이영희 기자 = 부산 신항 신규 부두의 자동화 수준을 크게 높이기로 해 기존 하역 장비 운전 노동자들의 설 자리가 사라지고 있다.

재개발과 운영사 통합으로 줄어들 북항의 기존 인력이 신항으로 옮겨가지 못하면 대규모 실직 사태가 벌어질 수 있다.

이를 막으려면 기존 인력의 직무 전환 훈련 등이 필요하지만, 대비가 충분하지 못하다.

12일 부산항만공사 등에 따르면 2022년 상반기에 개장할 신항 서측 2-5단계 부두 3개 선석에는 국내 최초로 사람이 타서 운전하지 않고 원격으로 조종하는 안벽 크레인이 설치될 예정이다.

부산항 기존 부두에 있는 110여대의 안벽 크레인은 모두 사람이 직접 크레인에 올라가서 운전하는 수동 방식이다.

이 부두와 규모가 비슷한 다른 부두의 수동식 안벽 크레인 운전인력은 50여명 선이다. 


PCM20181205006979990_P2_20190712070613558.jpg?type=w430

부산 신항 기존부두의 수동식 안벽크레인 상부 모습[부산신항만주식회사(PNC) 홈페이지 캡처] 


항만공사는 2025년 개장 예정인 신항 2-6단계 부두 2개 선석을 2-5단계와 통합 운영할 계획이어서 같은 방식의 안벽 크레인이 도입된다.

신항 남측에 민자로 건설 중인 2-4단계 부두(3개 선석)도 2-5단계 부두와 비슷한 수준의 자동화 크레인을 도입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렇게 되면 130여명의 안벽 크레인 운전인력이 설 자리를 잃는다.

2-5단계를 비롯해 새로 문을 열 부두들이 야적장 컨테이너를 안벽과 직각 방향으로 쌓는 수직 배열 방식을 채택함에 따라 야드 트랙터를 운전인력도 설 자리가 없어진다. 


PCM20190520000110990_P2_20190712070613576.jpg?type=w430

스트래들캐리어[BNCT 제공] 



수직 배열 부두에서는 야드 트랙터 대신 스트래들 캐리어라는 장비가 컨테이너를 안벽과 장치장 사이에서 나른다.

크레인이 컨테이너를 섀시에 실어 주고 내려줘야 하는 야드 트랙터와 달리 스트래들 캐리어는 크레인이 땅바닥에 내려놓은 컨테이너를 직접 집어서 운반할 수 있다.

수평 배열 방식을 채택한 3개 선석 규모의 부산항 다른 부두에서 일하는 야드 트랙터 운전기사는 평균 240여명에 이른다.

비슷한 규모의 수직 배열 방식 부두의 스트래들 캐리어 운전기사는 110명 정도이다. 


PCM20190419000207051_P2_20190712070613614.jpg?type=w430

북항의 야드 트랙터[부산항만공사 제공] 


3개 선석 규모 부두 한곳에서만 130명 정도의 일자리가 줄어드는 셈이다.

북항의 4개 부두 중 자성대부두는 2022년부터 재개발에 들어갈 예정이고, 신선대·감만·신감만부두 등 나머지 3개 부두는 운영사 통합 논의가 진행 중이다.

해양수산부와 항만공사는 이로 인해 줄어들 인력을 새로 문을 여는 신항 부두로 옮겨 고용을 유지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선 기존 하역 장비 운전인력의 직무 전환 준비가 필요하지만, 관련 시설이나 장비가 부족하거나 아예 없다.

항만하역인력 양성 및 재교육을 담당하는 부산항만연수원에는 설치한 지 20년도 넘는 낡은 수동식 실습 크레인 1대와 시뮬레이터 1대뿐이다.

원격 조종 크레인 교육 장비는 전혀 없다.

야드 트랙터를 대신할 스트래들 캐리어 운전 교육 장비도 없다. 


C0A8CA3D0000015F6FD5DAF80023B693_P2_20190712070613628.jpeg?type=w430

부산항만연수원 수동식 실습 크레인 [촬영 이영희] 


연수원 관계자는 "2-5단계 부두 개장 1년 전쯤에는 새로운 자동화 장비 교육을 위한 시설과 장비를 갖춰야 한다"며 "지금부터 항만 당국이 준비를 서둘러도 빠듯한 실정"이라고 말했다.

부산항운노조는 "신규 부두 자동화로 기존 인력의 일자리 상실이 우려돼 해수부, 항만공사와 함께 고용유지를 위한 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라며 "직무 전환 교육 등에 필요한 시설과 장비를 구축하는 데 중점을 두겠다"고 밝혔다. 


출처 : https://n.news.naver.com/article/001/0010947178




-작성자:최고관리자
글이나 댓글 추천시 컨테이너 박스를 눌러주세요!
추천하면 포케에 선적되어 더 많은 분들께 공유됩니다.
  • URL 복사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LinkedIN으로 보내기
  • Naver Blog로 보내기
  • Naver Band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물류뉴스 목록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762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BPA, 인도 항만운영기업과 물류시설 공동 개발·운영 07-19 29 0
1761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물동량 떨어질라" 비상걸린 부산항 07-19 62 0
1760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BDI지수 2000돌파에 현대상선-팬오션 실적전망 ‘희비’ 07-19 29 0
1759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현대상선, 간판서 ‘현대’ 떼고 사명교체 수순 밝는다 07-19 81 0
1758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우리나라 의약품 베트남 수출 '청신호' 07-19 31 0
1757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부산항 빈 컨테이너 절반 불량…일부선 벌레 산 채로 발견 07-19 52 0
1756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필리핀 "전체 물류비용 20% 줄이겠다"… 관건은 항구… 07-18 41 0
1755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대한해운, 포스코 장기운송계약 선박 2척에 스크러버 설치 07-18 32 0
1754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해운업 톤세 적용 5년 연장 07-18 35 0
1753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해운산업, 해상물동량·폐선 증가로 업황 개선 노린다 07-18 21 0
1752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홍콩 OOCL, 동영해운과 손잡고 베트남항로 강화 07-18 37 0
1751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글로벌 해운사 대세는 '스크러버' 설치..."저유황유 비싸 07-18 34 0
1750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인천 내항 하역료 22% 인상…인천중고차수출업체들 불만 07-18 27 0
1749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해운업계 ‘꽃 피나’…하반기 벌크시황 “낙관적” 07-18 25 0
1748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성수기 왔는데 유럽 해운 운임 초토화…현대상선 ‘골치’ 07-17 108 0
게시물 검색
이용안내
공지/이벤트
회원가입
가이드라인
업무도구
제휴문의
광고문의
이용규칙
고객센터
물류마켓
물류서비스
선사서비스
콘솔서비스
업체조회
포워더
해외파트너
콘솔사
관세사
운송사
선사
특송
하역사
창고
물류 IT
기관협회
기타
업계소식
물류뉴스
업체공지
채용정보
포워더통계
긴급제보
커뮤니티
가입인사
자유게시판
물류Q&A
물류블로그
포케TV
명예의전당
포케물류왕
 갤러리 
물류갤러리
기업갤러리
일상갤러리
물류Q&A
자료실
물류자료
무역사기
문서양식
기타자료
AEO인증
자격증

Membership
개인회원
기업회원
등업안내
포인트안내
포케애드
Logistics Tools
CBM 자동계산기
수입통관 조회
육상운송 요율 조회
관세청 고시환율 조회
부대비용 계산
국가별 공휴일
화물추적 Cargo Tracing
터미널 정보
HS코드
 
 
 
사이트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고객센터   |   ENGLISH
포워더케이알 서울시 강서구 공항대로59다길 131  E-mail: admin@forwarder.kr  Fax: 02-6911-6129
사업자등록번호: 267-29-00589  통신판매번호: 제2019-서울강서-1470호
Copyright © 포워더케이알 All rights reserved.
포워더케이알은 광고매체이며 광고 당사자가 아닙니다.
공공성 훼손내용을 제외하고 광고정보에 대한 책임을 지지않습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