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컨테이너 혼잡은 언제까지 계속될것인가 > 긴급제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 포워더케이알은?   사이트소개 바로가기


라인올물류 바로가기

기업회원 로그인/가입
수출포장
광고문의
긴급제보

북미 컨테이너 혼잡은 언제까지 계속될것인가

페이지 정보

신고

본문

북미 서안(LA, 롱비치 이후 LA/LB)의 항만 혼잡은 해결될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국제물류의 주요항의 혼잡으로 부품공급이나 상품조달에 문제를 일으키며,

서플라이체인의 붕괴 및 일반 시민들의 생활과 고용등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코로나 후의 반등으로 인한 취급량이 예상을 훨씬 뛰어넘고 있고,

가을 및 연말 피크시즌에 들어서며, 항만 처리능력은 한계에 직면, 이 상황은 내년 전반기까지 지속되리라 예상됩니다.


미국 컨테이너 취급량 1,2위를 다투는 LA/LB의 혼잡상황은 철도 및 내륙운송까지 영향을 끼치고 있고,

전혀 개선의 여지가 보이지 않습니다.

이에더해 2022년 7월1일에 북미서안항만노동조합(ILWU)과 사측(PMA)의 노동협약개정협의가 끝나게 되어있어,

대형화주들은 이에 맞춰 재고를 여유있게 확보하려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는 수입화물의 증가를 의미하며, 혼잡 해소는 요원해질듯 합니다.


하팍에 따르면 8월초 LA/LB항의 대기선은 약30척으로 6월달의 10척보다 3배나 증가하였습니다.

8월초 기준 대기상황은, 오클랜드 5척(접안까지 6~8일대기), 시애틀 8척(접안까지 10일), 뉴욕은 접안까지 2일,

사반나 13척등으로 앞으로의 연말 피크시즌을 생각하면 항만 혼잡은 심각한 상황이 될 듯 합니다.


LA/LB의 혼잡해소를 위해, LB항만국장은 터미널 24시간 가동및 CY게이트 24시간 오픈등을 제안하였습니다.

또한, 터미널 및 이용자는 이를 일시적인 것이 아닌 NEW NORMAL로 받아들일 필요가 있다고도 하였습니다.


LA/LB의 올해예상은 작년의 1730만TEU에서 10%가까이 증가한 1900만TEU입니다.



**왜 이렇게 되었는가

주요 원인으로는 대량화물의 집중및 항만인프라, 노동력부족입니다.


LA/LB의 컨테이너 취급량은 2020년8월이후 급증하여, 2020년하반기는 전년도비 50%증가하였으나,

항만노동자 부족으로 인한 하역효율 저하, 여기에 팬데믹 상황하에 화물반출입등의 이동제한이 더해지며,

2021년1월에는 약 45척의 화물선이 외항에 대기하는 이상사태가 발생하였습니다.


또한 이 1월달에 LA/LB 항만노동자 약700명이 코로나에 집단 감염되면서, 하역작업인원이 심각하게 부족하게 되어

외항대기가 장기화 되게 되었습니다.


여기에 더해 컨테이너를 운반해야 할 운전사들도 코로나 감염으로 부족해지며, CY보관 컨테이너가 증가하여

이는 터미널 혼잡에 박차를 가하게 되었습니다.


바이덴 대통령은 LA/LB의 혼잡문제에 대해 시정해나가겠다고 이례적으로 밝혔지만, 

대응책은 미국내 운송망의 CAPACITY확대뿐이고, 이는 항만이나 시스템등의 운송인프라 투자밖에 없다고 보여집니다.

단기간내에 해결책은 없는것으로 봐야할듯 합니다.

 스크랩
이 게시물을 다른 사람에게 공유하기
  • URL 복사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LinkedIN으로 보내기
  • Naver Blog로 보내기
  • Naver Band로 보내기
컨테이너 야드보관, 국제물류, 포워딩 및 물류정보 등 다양한 물류영역을 운영
수출입통관 원스탑서비스 (수출입통관. 식품검역. 보세창고. FTA컨설팅. 관세환급 등)
중→ 한 물류 전문포워더
중국 해상 수입 및 남중국 해상특송 전문 포워더
JAYCHO 님의 최근 게시물입니다.
  •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목록

긴급제보 목록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조회 추천
1229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이태리 항만 노조 파업으로 인한 물류 현황 안내 댓글2 10-15 260 0
1228 (주)티티씨쉬핑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13) 코로나19 관련 수출입 물류동향 10-13 220 0
1227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유럽 발 THE ALLIANCE BUSAN PORT SKIP … 10-12 246 0
1226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eu 해운 마켓 상황 10-12 138 0
1225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EU 항공 마켓 상황 10-12 66 0
1224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COVID-19 현지 상황 Update 10-12 111 0
1223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중국 대만 일본 항공 상황 10-08 154 0
1222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동남아 서남아 항공 상황 10-08 76 0
1221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유럽 중동 아프리카 항공 상황 10-08 51 0
1220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미주 중남미 캐나다향 항공 상황 10-08 66 0
1219 (주)티티씨쉬핑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6) 코로나19 관련 수출입물류 동향 댓글1 10-07 168 0
1218 (주)티티씨쉬핑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화물연대 파업관련 댓글4 10-07 483 0
1217 Kevin/서울/포워더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일본 태풍 16호에 따른 공항/항만 상황 안내 10-01 208 0
1216 Dr.No™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태풍 16호 민들레 관련 공항/항만 상황 안내 댓글1 10-01 237 0
1215 건방진민서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ㅋㅋ 부산신항 BNCT 역시 3일 반입 ㅋ 09-30 420 1
게시물 검색
포케
사이트소개
오픈채팅방
명예의전당
포케물류왕
후원업체
광고문의
도움말
물류마켓
업체검색
스페이스톡
프로모션
선사공지
물류사례
안전운임제
인기순위
물류도메인
물류뉴스
긴급제보
채용정보
이벤트
커뮤니티
가입인사
인터뷰
자유게시판
갤러리
포케TV
 Q & A 
업무문의
견적문의
업체문의
기타문의
통관문의
자료실

Membership
개인회원
기업회원
등업안내
포인트안내
포케애드
Logistics Tools
CBM 자동계산기
수입통관 조회
화물안전운임 요율 조회
관세청 고시환율 조회
부대비용 계산
국가별 공휴일
화물추적 Cargo Tracing
항구위치
터미널 정보
HS코드
World Freight Forwarder Association
 
후원기업
 
 
사이트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고객센터   |  
포워더케이알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317
E-mail: admin@forwarder.kr  Fax: 02-6911-6129
사업자등록번호: 267-29-00598  통신판매번호: 제2020-서울강남-01964호
Copyright © 포워더케이알 All rights reserved.
포워더케이알은 광고매체이며 광고 당사자가 아닙니다.
공공성 훼손내용을 제외하고 광고정보에 대한 책임을 지지않습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